Sermons tagged with ‘김도완’

110 of 868 items

20200112 살 맛 나는 세상 / 마 5:13~16

by

마 5:13-16/살 맛 나는 세상 200111 주일설교 산상설교10 백성을 지키는 교회 좀 오래 된 신문기사입니다. 지금부터 121년 전인 구한말 1897년 3월 1일자 대한그리스도인회보의 한 대목입니다.  “이번에 새로 난 북도 군수 중에 유세력한 양반 한 분이 말하되 ‘예수교 있는 고을에 갈 수 없으니 영남 고을로 옮겨 달라’한다니 어찌하야 예수교 있는 고을에 갈 수 없느뇨, 우리교는 하느님을 […]

20200105 땅 끝을 위해 기도하라 / 행 1:8

by

행 1:8/땅 끝을 위해 기도하라 200105 새해 첫주일 창의성의 비밀 최근에 창의성에 대한 한 인지심리학자의 강의를 들었습니다. 창의성이 타고나는 것이냐 아니면 환경에 의해 길러지는 것이냐를 실험을 통해 확인하는 내용이었습니다. 두 개의 평범한 초등학교 3학년 교실에 삼각형, 사각형, 원뿔, 원통 등의 나무조각, 휘어지거나 꺽인 막대기 등 온갖 것이 포함된 다양한 모양의 도구를 들고 들어갑니다. 첫째 교실에서는 […]

20191229 박해받는 자의 행복 / 마 5:10~12

by

마 5:10-12/박해받는 자의 행복 191229 주일설교 산상설교9 의를 위한 박해 제가 서울의 신촌장로교회 중등부를 섬길 때였습니다. 어리지만 참 신실했던 은혜라는 중2 여학생과 상담을 했습니다. 반에서 왕따 당하는 친구가 너무 딱해 보여서 자신이 말도 걸어주고 점심도 같이 먹고 했다는 겁니다. 그랬더니 그 아이를 괴롭히는 나쁜 친구들이 은혜에게도 걔랑 놀지 말라고 협박하기 시작하는데 얼마나 무섭게 하는지 무서워서 […]

20191222 화평케 하는 자의 행복 / 마 5:9

by

마 5:9/화평케 하는 자의 행복 191222 주일설교 산상설교8/대강절4주 최고의 무술 내영혼의닭고기 스프라는 책에 실려있는 이야기입니다. 한 7, 8년 전에 들려드린 이야기입니다만 오늘 다시 한번 나누고 싶습니다. 테리 돕슨은 직장 때문에 일본에 거주하던 젊은이였습니다. 그가 탄 한산한 도쿄 지하철의 평화는 어느 정거장에서 올라탄 난폭한 사내에 의해 깨졌습니다. 지저분한 막노동자 복장에 덩치가 큰 그는 술냄새를 풍기며 주변 […]

20191215 마음이 청결한 자의 행복 / 마 5:8

by

마 5:8/마음이 청결한 자의 행복 191215 주일설교 산상설교7/대강절3주 서시 오늘 설교는 한국인이라면 모르는 이가 없는 시를 낭독하는 것으로 시작하겠습니다.  죽는 날까지 하늘을 우러러 / 한 점 부끄럼이 없기를, / 잎새에 이는 바람에도 / 나는 괴로워했다. / 별을 노래하는 마음으로 / 모든 죽어 가는 것을 사랑해야지 / 그리고 나한테 주어진 길을 / 걸어가야겠다. // 오늘 밤에도 […]